Admin  l  Home  l  Notice
 


제목 기준금리 인하에 은행 예금·대출금리도 내릴 듯 등록일 19-10-16 13:20
글쓴이 관리자 조회 34
기준금리 인하에 은행 예금·대출금리도 내릴 듯


>이르면 이달 중 수신금리 인하





16일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p) 인하함에 따라 시중은행의 금리도 줄줄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는 이날 통화정책방향 결정 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연 1.50%에서 1.25%로 인하했다.

이에 따라 시중 은행들도 예·적금 등 수신금리 인하를 검토하고 있다. 인하 폭과 시기는 대체로 시장 상황을 지켜보면서 결정하겠다는 입장이다.

NH농협은행은 이달 중에 기준금리 인하를 수신금리에 반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시장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지만 아직 정해진 바는 없다"고 했고,
KEB하나은행 관계자는 "수신금리 인하는 정무적인 판단에 따라 시장 상황을 지켜보며 결정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출 금리도 시차를 두고 덩달아 하향 조정될 가능성이 크다.

가계 대출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주택담보대출은 크게 변동금리와 고정금리(5년 고정·혼합형) 두 가지다.

주담대 변동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 부금 등 국내 은행이 자금을 조달한 수신상품의 금리를 가중평균한 값이다.
지난 7월에 도입된 신 잔액 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다양한 기타 예수금과 차입금, 결제성 자금 등을 추가해 산출한다.

기준금리 인하는 시중은행의 수신금리 하락으로 이어지고, 이는 코픽스 조정으로 연결되면서 주담대 변동금리 역시 낮아지게 된다.
코픽스는 매달 15일 공시되므로 약 한 달간의 시차가 있다.

주담대 고정금리는 주로 금융채 5년물(AAA등급) 금리를 기준으로 삼는데, 금융채 역시 하향 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이미 시장에선 한은이 이달에 기준금리를 인하할 것이라고 점쳐왔기 왔기 때문에 금리 인하에 대한 기대감이 시장에 선반영된 부분이 있다.
따라서 당장 대출금리가 크게 움직이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c)연합뉴스. 구정모 김연숙 기자

 
 

Notice
대표 : 전세준 | 상호 : 기술경영파트너스 세종 | 사업자번호 : 139-06-18421 | 주소 : 인천광역시 남동구 소래역남로16번길 8-7, 소래시티 407호 408호(논현동)
TEL : 1577-2379 | FAX : 032-422-5715 | E-MAIL : master@sejong-rnd.co.kr
copyrightⓒ2017 기술경영파트너스 세종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