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min  l  Home  l  Notice
 


제목 "이런 회사 들어가기 싫어요"..밀레니얼이 피하는 기업은? 등록일 20-03-30 11:56
글쓴이 관리자 조회 24
> 사람인, 남녀 2708명 조사
> '야근·주말 출근 등 초과근무 많은 기업' 가장 꺼려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를 합한 이른바 ‘MZ세대’가 가장 입사를 꺼리는 기업은 ‘야근·주말 출근이 많은 기업’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20~39세 남녀 2708명을 대상으로 ‘가장 입사하기 싫은 기업 유형’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30일 밝혔다.

설문조사 결과 ‘야근·주말 출근 등 초과근무 많은 기업’(31.5%)이 1위에 올랐다.
이는 ‘워라밸’과 개인의 삶, 여가를 중시하는 MZ세대의 특성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다음으로
△업무량 대비 연봉이 낮은 기업(23.5%)
△군대식 문화 등 소통이 어려운 기업(13.1%)
△연차 등 휴가사용을 자유롭지 못한 기업(9.9%)
△친인척 등 낙하산 인사가 많은 기업(5.3%)
△성장 기회가 많지 않은 기업(4.7%) 등의 순이었다.
연봉뿐 아니라 유연한 기업문화와 소통, 휴가 사용의 자율성 등에 대한 요구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기업에 입사하기 싫은 이유는 ‘육체·정신적 건강을 잃을 것 같아서’가 44%(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계속해서 ‘개인 생활이 없을 것 같아서’(38.7%), ‘오래 못 다닐 것 같아서’(35.5%), ‘부당한 대우를 받을 것 같아서’(34.9%), ‘안정적이지 않을 것 같아서’(17.5%) 등을 들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10명 중 2명(18.2%)은 입사하기 싫은 기업에서 입사 제의가 오거나 최종 합격할 경우 입사하겠다고 답해 취업난을 실감케 했다.

입사하려는 이유로는 단연 ‘취업이 너무 어려워서’(65.7%, 복수응답)가 1위였다.
이밖에 ‘경력을 쌓고 이직하기 위해서’(38.8%), ‘당장 돈을 벌어야 해서’(31.7%), ‘기업마다 나름대로 단점이 있어서’(15.7%), ‘주위 사람들도 참고 다녀서’(12.2%) 등이 있었다.

반대로 MZ세대가 가장 입사하고 싶어하는 기업은
△자유롭고 수평적인 소통 문화를 가진 기업(23.5%)이 첫 번째였다.
△야근·주말 출근 등 초과근무 없는 기업(17.8%)
△동종업계 대비 연봉이 높은 기업(16.7%)
△연차 등 휴가 사용이 자유로운 기업(11.3%)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8.8%) 등의 순이었다.

선택한 기업에 입사하고 싶은 이유로는 ‘오래 다닐 수 있을 것 같아서’(42.8%,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고,
근소한 차이로 ‘워라밸 등 개인 생활이 보장될 것 같아서’(40.8%)가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육체, 정신 건강 유지가 잘 될 것 같아서’(30.5%), ‘성취감이 크고 자존감이 높아질 것 같아서’(27%),
‘직원들의 인성이 좋고 부당한 대우가 없을 것 같아서’(23.2%), ‘커리어 관리에 유리할 것 같아서’(12.5%) 등을 들었다.

한편, MZ세대가 지원 기업을 결정할 때 주로 활용하는 정보로는
‘취업포털 기업 정보 서비스’(67.2%, 복수응답), ‘채용 공고’(42.4%), ‘해당 기업 퇴사자·재직자의 평가’(25.9%), ‘카페 등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글’(20.5%) 등이 있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김호준 기자

 
 

Notice
대표 : 전세준 | 상호 : 기술경영파트너스 세종 | 사업자번호 : 139-06-18421 | 주소 : 인천광역시 남동구 소래역남로16번길 8-7, 소래시티 407호 408호(논현동)
TEL : 1577-2379 | FAX : 032-422-5715 | E-MAIL : master@sejong-rnd.co.kr
copyrightⓒ2017 기술경영파트너스 세종 all rights reserved.